logo

담임목사 소개

금성교회의 홈페이지 방문을 진심으로 환영하며,
주님의 이름으로 축복합니다. 

PASTOR
MESSAGE

 성령의 충만으로 증인의 사명을 다하는 교회가 되길 기대하면서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하나님이 주시는 은총과 평강이 올 한해 여러분들의 삶과 가정과 일터에 넘치기를 기원합니다.

 지난 2020년은 전혀 예상치 못한 코로나19의 발생으로 인하여 전 세계가 코로나 19와 투쟁을 하면서 고통 가운데 지나온 해였습니다. 함께 모이면 쉽게 감염되는 코로나19의 특성은 함께 모여서 공동체생활을 이루어 가는 교회의 본질적인 모습과는 상반되기에 코로나19와의 영적인 싸움을 교회들은 정말 힘들게 해왔습니다. 이런 영적인 싸움의 대표적인 모습이 예배를 드리는 일입니다. 교회는 모여서 다 함께 예배를 드리는 공동체인데 코로나19는 모여서 예배드리는 일을 힘들게 합니다. 교회들은 간간히 대면예배를 드리면서 동시에 온라인으로 예배를 드리면서 지금까지 달려왔습니다. 대면하여 모이는 교회의 기타 모든 활동은 정지된 상태이고 겨우 온라인으로 간간히 지속이 될 뿐입니다.

 이런 코로나19와의 싸움은 2021년 한해도 계속될 전망입니다. 그러나 교회는 늘 고통의 때에 믿음은 강해졌고 더욱 하나님의 뜻을 구하면서 어려움들을 슬기롭게 극복해 나갔고, 결국은 고통을 통해서 하나님은 영적인 갱신과 부흥의 은총을 입혀주었습니다. 저는 코로나19를 교회들이 애통의 기도를 하면서 지혜롭게 대처해 나가면 전에 경험하지 못한 새로운 은혜들을 하나님께서 내려주실 줄을 믿고 있습니다.

 이런 믿음으로 2021년도 교회의 표어를 “성령의 충만으로 증인의 사명을 다하는 교회”로 정했습니다. 교회의 본질적인 사명을 감당하는 내용입니다. 또한 성도들의 정체성을 선포하신 주님의 말씀인 “너희는 세상의 소금과 빛이라”를 부제로 정했습니다. 또한 교회의 사명과 우리들의 정체성을 잘 감당하기 위해서 실행 방침으로 1)복음을 전하여 제자를 삼고 2)주님의 사랑을 이웃과 나누며 3)성도들이 기쁨의 교제를 나누는 4)건강한 교회. 건강한 교인. 이 되는 것으로 정했습니다.

 아무쪼록 코로나 19의 상황이 계속 되더라도 각자의 삶의 터전에서 기도하면서 지혜롭게 교회의 본질적인 사명을 잘 감당하여서 성삼위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는 한 해가 되기를 간절히 소망합니다.

 사랑하는 성도님! 2020년 한 해 동안 코로나19와의 영적인 투쟁에서 믿음을 지키시면서 충성을 다한 성도님들로 인하여 교회의 일들을 풍성한 은혜 안에서 감당하게 하신 하나님께 감사를 드립니다. 늘 복음과 사랑을 나누면서 건강한 교회를 세우기 위하여 헌신하는 모든 성도님들의 가정에 올 한해에도 하나님이 주시는 크신 복이 넘칠 것을 믿습니다. 감사합니다. 사랑합니다. 어디까지 이르렀든지 각자의 처한 삶의 위치에서 하나님의 뜻을 구하면서 최선을 다하는 모습이 올 한해도 넘치기를 기대하면서

                                                                                                            2021년 새해 아침에

                                                                                                            섬기는 종 이성오 목사 올림

담임목사님 소개

 이성오 목사는 충남 대전에서 태어나(1953년) 한남대학교에서 영문학(B.A.)을 공부하고 장로회신학대학교 신학대학원(M.Div)에서 신학 공부를 시작하여 장로회신학대학교 대학원 과정(Th.M)을 이수하고 미국 풀러신학교(Fuller Theological Seminary)와 아세아연합신학대학 공동 목회학 박사과정에서 <금성교회의 축제예배를 통한 교회성장 전략> 이란 논문으로 목회학 박사 학위(D.Min)를 취득하였다.

 

 대원고등학교 영어교사와 숭실고등학교 교목, 신일교회(서울노회)청년·대학부 지도 및 수석 부목사를 역임하였으며, 현재 금성교회 담임목사로 시무하고 있으며, 강서교구협의회, 강서교경협의회 회장 및 서울서남노회 노회장을 역임했으며, 지역사회 봉사와 선교사역에 헌신하고 있다.

설교집

<한없이 오래 살리라> (2000년)

<7가지 하나님의 선물> (2001년)

<시냇가의 버드나무처럼> (2004년)

<치유 받은 행복자> (2007년)

<성도들의 삶을 축복으로 이끄는 7가지 하나님의 선물> (2008년)

칼럼집

<구름이 걷히니 산들이 보이고> (2012년)

<그들의 모습에서 희망을 보았다> (2020년)